콘텐츠로 건너뛰기

정선펜션 설경까지 애견동반숙소 프로방스펜션에서 ­

  • by

>

안녕하세요. 소울풀 여행자 판다입니다.

겨울감성을 제대로 느끼기 위해 떠난 춘천여행에 이은 다음 코스는 강원도 #정선여행​조금 더 한적하고 여유로운 시간을보낼 수 있을 것 같은 정선으로 떠나,하룻밤 휴식을 취하기 위해반려견 뚜니와 함께 묵을 수 있는정선의 애견동반숙소를 예약해뒀어요:)​마지막까지 춘천숯불닭갈비를 즐긴 다음더 늦어지기 전에 정선펜션으로 고고-!

>

뜨끈한 방바닥에 누워 푹잠자고,아침에 강원도 설경까지 즐기고 온정선펜션은 #프로방스펜션 이에요.​민둥산역 인근, 자뭇골펜션단지 내에 위치하여 강원랜드나 하이원 스키장을 이용할 경우접근성이 좋은 편이죠. (10분 이내 거리)​태백이나 경북쪽으로도 이동이 편해서 숙소로 고른 이유도 있는데요. 정선여행 이후 백두대간수목원도 들리려했다가 결국 가진 못했지만.. 무튼 반려견과 함께한 #정선애견동반숙소 에서의추억을 간단히 남겨봅니다.

>

민둥산역 근처 편의점에서 간단히 먹을저녁 식사거리를 구입하고 도착을 하니어둠이 깔려 벌써 캄캄해졌더라구요ㅠㅠ겨울이라 저녁 6시였는데도 한밤중 분위기!
​체크인을 하고 키 받아들고선 곧바로 입실했어요.바베큐장이 좋아 보여서 탐났는데캠핑스타일로된 춘천 닭갈비집에서이미 제대로 구워먹고 와서 바베큐는 패스,대신, 편의점표 식사를 즐기기로 했습니다.

>

뚜니 발꼬락부터 닦인 다음, 후딱 배변패드부터 구석진 곳곳에 깔아준 뒤에짐 내려놓고 본격적으로 숙소탐방 시작-!
​도착하기 1시간 전쯤에 사장님께문자 드렸더니 뜨끈하게 방을 데워놔두셨더라구요. 발바닥 뜨끈뜨끈쓰~

>

낯선 곳에 가면 종종 배변실수를 해서여기저기 패드를 깔아줬는데다행히 첫 쉬야부터 성공했어요!
(옳지♥)​영역표시까지 시원하게 마친 뚜니와 함께하루 쉬었다 갈 #정선펜션 구경을 해봅니다.

​둘 다, 총총~~

>

산과 물 좋은 계곡을 끼고 있는 정겨운 펜션 느낌 그대로!
(역시 호텔과는 또다른 펜션의 맛)​애견동반 입장이 가능한 프로방스펜션 B동의 베고니아 객실은 복층형인데요. 1층은 소파, 식탁, 주방이 있어요.규모에 비해 주방은 쬐끔 아담한 편이지만그리 불편하진 않았고 욕실은 살짝 추웠지만물은 또 뜨끈뜨끈 잘 나와서냉큼 씻고 나오기도 했네요ㅎㅎㅎ​옷걸이 옆 1층 수납장에는 여분의침구들이 들어있기도 해요.​

>

자연친화적인(?) 나무와 복층형 객실을무지 좋아하는 남자친구를 위해역시나 이번 숙소도 복층으로 초이스했어요.​조명과 창, 그리고 계단 부분이제일 멋져보이더라구요:) 계속 복층을선호해서 다니다보니 이젠 저도복층성애자가 되어버린 것 같은 기분이랄까요!

>

>

복층이지만 2층이 너무 넓어서 깜놀,침대도 있고 화장대도 있는데남은 공간이 무슨 대궐 수준이었어요~​생각보다 더 넓어서 정선이 고향인신여사님도 모셔오고 싶단 생각이 들기도 했답니다ㅠㅠㅎ​

>

>

2층에도 에어컨이 있어서 여름에 가도시원하게 잘 수 있어 보였어요.​그리고 정말 놀랐던 것 또 하나!
!
2층에 욕실히 하나 더 있다는 사실…진짜 대박이지 않아요ㅎㅎㅎ​여행도 자주 다니고 펜션 이용도 자주하는데 복층에 욕실 두개 딸린 곳은 처음이었습니다.

1층 욕실보단 아담하지만 잘 때화장실 이용하기 넘 편해보였어요.

>

1박만 하고 오는 곳이지만 그래도 숙소도여행의 일부분이니, 기록을 남겨야겠죠?ㅎㅎㅎ 또 언젠가는 정선여행 추억하면서포스팅도 또 들여다 볼거예요 아마!
​대충 짐 정리를 마치고, 부랴부랴밥까지 해서 소소한 저녁식사를 즐겼는데요.오~ 평소 편의점 음식을 잘 먹지 않는 편인데이번에 사서 먹은 부대찌개와우육탕면은 완전 맛있었어요!
(잘 고름)​요리실력 좀 뽐내주려 했지만벌써 여행 이틀차여서 저도 피곤…우리만의 편스토랑으로도 남친이 넘 만족해줘서 다행이었네요ㅎㅎ

>

여행 중에 맥주 한캔 마시는 게 습관이 되어버려서 또 한 캔 똑!
요렇게 마셔줘야 밤에 더 꿀잠 자잖아요~게다가 놀러가서 마시면 더 꿀맛이라는

>

밥 먹던 도중에 발에 뭔가 걸린다 싶더니우리 토뚜니였어요+. +’너 거기서 뭐하니?’하고 의아했는데 ​알고보니 방바닥이 찜질방 수준으로 뜨끈해서젤 핫스팟인 식탁 밑에널브러져 있던 거더라고요(feat.개편한숙소인가)

>

배불리 사료도 먹고 양치 대신 맛난 양치껌도 흡입하고

>

집에 있을 때보다 예민하지도 않던…아무래도 여행체질견인가 봅니다.

집보다 펜션이 더 좋은걸까요~?부쩍 펜션에서 더 잘 자기 시작하네요ㅎ​+ 참고로 프로방스펜션은 애견펜션이 아닌,애견동반숙소라서 배변패드나사료 등 용품은 모두 다 챙겨가야 합니다.

​사회성이 부족해서 친구들 많은 애견펜션보다는 조용한 동반가능 숙소가 잘 맞는 듯 보여요.​

>

춘천에서는 호텔링해서 따로 떨어져 자는 바람에마음이 편치 않았는데정선여행에서는 같이 편히 쉴 수 있어서또 초저녁부터 바로 취침해버렸네요.​일찍 잤더니 일찌감치 눈이 떠져서짐 가지러 2층으로 향했는데, 아니?!
!
(바닥이 넘 뜨끈해서 1층에서 잠)

창가로 새하얀 빛이 샤르르르~확인해보니 눈이 쌓여있던 거였어요!
!
♥♥커튼을 펼쳐보니 진짜 눈이!
!

>

대충 패딩만 껴입고 뚜니랑 뛰쳐나갔어요>_

>

안 그래도 강원도 여행 길에 조금이라도눈 구경 하고 싶단 바람이 있었는데소원을 들어준 듯!
통행에 불편하지 않을 정도로만눈이 쌓여 있더라구요.​알록달록한 정선펜션 건물 지붕에도다 눈이 쌓여 있어서 무슨 동화속 세상에 간듯아침 풍경이 넘 예뻤답니다♥

>

살짝 얼어붙어 얼음 눈이 되어 있었지만사각사각, 눈 밟는 소리도 간만에 느껴보고강원도 설경 맛에 푹 빠져버렸네요:)​엄마­한테도 설경 사진 한컷 보내드리고~~

>

촌스럽게(?) 글도 새겨보면서운전하느라 늦잠 중인 오빠를 버리고둘이서 오붓하게 산책을 즐겨보았어요.​겨울여행의 매력은 역시 설경!
!
!

>

눈까지 내려줘서 더 좋은 추억을 남기고 온하이원스키장 인근 #애견동반숙소​하이원과 가까워지니 스키 타러 가고파졌었는데눈 구경하고 나니 아쉬움도 사라졌고,얼른 정선시장에 가서 전병이랑 곤드레밥이 먹고 싶어져서 퇴실 후에본격적인 정선여행을 시작했습니다:-)

>

정선5일장이지만 토요일은 상설운영 되어서눈누난나 욤뇸뇸뇸 먹으러 갔지요!
​콧등치기국수랑 곤드레밥, 수수부꾸미, 전병, 녹두전까지 한 집에서 뽀갰어요>-

>

>

병방치스카이워크도 가고 남친이 노래 불렀던가리왕산자연휴양림도 갔는데어쩌다보니 휴양림 산책은 결국 못하고,봉화로도 넘어가기에도 시간이 애매해져서영월 탄광문화촌으로 구경간 전부커플!
​역시 계획은 계획일 뿐, 코스가 제법 바뀌긴 했지만 그래도 가보지못한 여행지 곳곳을 누비고 온#강원도애견동반여행​눈까지 내려서 더 낭만적이었던 #강원도커플여행 무사히 마치고 돌아왔습니닷.

반려견 말티즈 뚜니랑 1박하고온정선펜션이자 숙박후기!
​저도 쉬다 왔을 뿐이기에객실이나 숙소에 관한 문의는 홈페이지나 펜션번호로 문의해주시길 바라요~

정선 프로방스펜션 이용 안내​│입실 15시 · 퇴실 11시│위치: 강원 정선군 남면 자뭇골길 212(무릉리 739-4)

​예약 꿀팁 하나▼​A동도 있고, B동도 객실 타입이 다양해서 애견동반 여행객이 아닌 경우에 2인 객실은 평일에 진짜 저렴하더라고요~​홈페이지 리뉴얼 오픈 기념으로 할인 중이라 진짜 놀랄만한 가격이었어요.(속닥속닥) 담에 가족들이랑 정선여행 가게되면또 들러볼지도 모르겠네요ㅎㅎ

실컷 놀다왔지만 또다시 떠나고픈소울풀여행자, 판다였습니다^^!